시카고 기본소득 보장 프로그램 13일(금) 신청 마감

Kradio1330 0 55

76423280a5cc1d3754ca3a105e69b3ab_1649950081_6093.jpg
[WGN9] 

 

시카고 기본소득 보장 프로그램 13() 신청 마감

3100만 달러 예산 투입...12개월 동안 월 500달러의 현금 지원

 

시카고 시가 현재 새로운 기본소득 보장프로그램 신청을 접수 중이다.

 

WGN 방송에 따르면 복원력 있는 시카고 지역사회’(Chicago Resilient Communities Pilot)라 명명된 이 프로그램에 대한 신청은 지난 월요일부터 시작됐다.

 

로리 라이트풋 시장실 보도 자료에 따르면 이는 미국에서 가장 큰 규모의 월별 현금 지원 프로그램 중 하나가 될 것이라며 추가적인 경제적 지원을 위해 12개월 동안 월 500달러의 현금 지원에 나서 약 5천 가구가 이번 프로그램의 혜택을 받을 것으로 추정된다고 밝혔다.

 

이 프로그램에는 약 3100만 달러의 예산이 투입될 것으로 예상된다.

 

신청 기준은 시카고 거주자로 18세 이상이어야 하며. 펜데믹으로 인한 경제적 어려움을 증명해야 한다. 연방 빈곤선의 250% 이하여야 하며, 3인 가족의 경우 58,000달러, 1인 가구의 경우 33,975 달러, 2인 가구의 경우 45,775달러 미만이어야 한다.

 

라이트풋 시장은 성명을 통해 이번 프로그램은 전염병으로 가장 큰 타격을 입은 지역사회와 가정에 효율적인 경제적 지원에 나섬과 동시 빈곤 퇴치를 위한 시 노력의 일환이라고 강조했다.

 

신청 마감은 513() 오후 1159분까지다. 보다 자세한 내용은 Chicago.gov/cashpilot에서 확인할 수 있다.

 

 

0 Commen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