할리 킴 재무관 재선 도전

Kradio1330 0 272

b6eb1fefc71963f90bb402f0b60ccd4d_1642007873_4073.JPG
 

할리 킴 재무관 재선 도전 

217BBQ 가든서 2차 후원 행사 개최

 

할리 킴 레이크 카운티 재무관 재선을 위한 지지자들의 후원기금 모금 행사가 내달 17() 나일스에 위치한 BBQ 가든에서 열린다.

 

이진 할리 김 한인후원회장은 할리 김 재무관은 우리 한인 커뮤니티의 자랑스러운 한인 2세 여성 리더로서 주류사회와 한인 커뮤니티를 위해 열심히 봉사하고 활동하고 있다앞으로 더욱 발전할 수 있는 젊은 한인 여성 리더이기에 다가올 선거에서 승리해 재선하는 것이 무엇보다 중요하다고 강조했다.

 

후원회에 따르면, 지난 해 111차로 열린 후원 행사에는 한인을 포함해 100여 명의 타민족 지지자들이 참석해 올해 11월 치러질 예정인 선거에서 할리 킴 재무관의 재선을 지지한 바 있다. 아울러 여러 선출직 지역 정치인들과 후원자들도 참석해 그의 재선에 힘을 보탰다.

 

할리 김은 한인2세로서 아버지(김영수씨)가 미중서부한인청년회의소, 서울·경기도민회 등에서 활동하는 모습을 보며 성장했다. 노스이스턴대학교를 졸업했고, 결혼해 4명의 자녀를 두고 있다.

 

지난 2013년 먼덜라인 시의원으로 처음 당선돼 정치에 입문했다. 20174월 먼덜라인 시장직에 일리노이주 첫 한인여성으로 도전해 재검표까지 가는 박빙 승부 끝 5표 차이로 아깝게 낙선했다. 이후 지난 2018년 레이크 카운티 재무관직에 한인여성으로 처음 도전해 공화당 현직 재무관을 2만여 표 큰 표차로 누르고 일리노이 주 한인 사회 최초로 레이크 카운티 재무관에 당선됐다.

 

*문의: 이진 할리 김 한인후원회장 773-319-1500

 

 

0 Comments